타운 유익정보

첫 주택 구입자들이 꼭 알아야 할 사항들

 

이지혁의 부동산 칼럼

 

샌디에고의 높은 주택 가격은 역으로 말하면 살기 좋은 도시라는 의미다. 가격이 높은 만큼 주택을 구입하는 것은 매우 어렵다.

이번에는 주택 구매자가 흔히 있는 실수를 피하는 도움이 되는 정보를 알아보겠다.

▲주택소유비용

처음 주택 구매자인 경우 유틸리티, 인터넷 요금 등을 포함한 임대료에 익숙해져 있다. 그러나 주택을 구입했을 경우 매달 부담해야 하는 비용은 늘어날 있다, 그리고 재산세와 보험료 등도 추가로 부담해야 하는 고정 비용이다.

샌디에고 중간주택가격은 59 500달러로 평균(279,000달러)보다 높다. 따라서 중간주택을 구매하기 위해서는 가족 연간 수익이 13 달러를 넘어야 한다.

▲계약자 선금

대부분 임차인의 경우 20% 다운 페이먼트를 저축하지 않았기 때문에 주택을 구입할 능력이 없다고 생각한다. 일반인들이 생각하는 20% 다운 페이먼트가 이상적이기는 하지만 주택을 구입하기 위해 금액이 필요하지는 않다. FHA 융자와 같은 주택구입자를 위한 프로그램을 통해 3.5% 다운 페이먼트만 있어도 가능하다. 또한 다운 페이먼트를 있는 VA 융자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도 있다.

미국에서는 수백 건에 달하는 다운 페이먼트 지원 프로그램이 있다. 이들 프로그램은 0% 이자율 모기지를 제공하고 있다. 해당 지역에 이런 프로그램이 있는지 부동산 혹은 융자 에이전트와 상의하는 것을 추천한다.

▲융자사전승인(Pre-Approval)

주택구매자들은 자신이 원하는 주택을 찾은 후에 융자사전승인을 기다린다. 그러나 주택을 마련하기로 결정했다면 일찌감치 사전승인을 받는 것이 좋다.


사전승인을 통해 자신의 예산 범위를 있고, 마음에 드는 주택을 찾았을 경우 빠르게 대처할 있다.

또한 대출에 문제가 발생하기 전에 신용보고서의 오류 시에도 이를 수정할 있는 시간적 여유가 있어 이에 드는 수천 달러의 비용을 절감할 있다.

▲비상금

융자회사가 사전 승인을 제공할 일반적으로 대출할 최대 금액이 적용된다. 그러나 금액이 반드시 지급되는 것은 아니다, 주택 구입에는 계약금과 클로징 비용은 물론 수리비 외에 예상치 않은 비용을 들어갈 있다. 이를 위해 필요한 것이 바로 비상금이다.

문의: (858)354-9215(이지혁 부동산)


b69eec1fd03bcfb524e164b0e94356c8_1553717545_51.jpg

 

글쓴이에게 쪽지보내기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