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운 유익정보

[이지혁의 부동산 칼럼] 집 팔기 전에 수리할 곳

 

집을 팔기 전에 수리할 곳들을 구매자가 보는 초점에 맞춰 수리하면 집의 가치가 크게 놓아질 있다.

▲집의 외관: 집이 외관은 구매자에게 집의 인상을 준다. 무엇보다 외관은 깔끔하게 보여야 한다. 꽃을 심는 것은 외관의 안색을 바꿀 있다. 오래된 펜스 보드를 교체하고 마당에 잔디와 나무를 관리하며 쌓여져 있는 쓰레기를 치워야 한다.

▲페인트: 페인트는 판매하기 전에 집을 업데이트 하는 가장 저렴하고 쉬운 방법 하나다. 페인트는 난이도가 높지 않아 전문가 도움없이 주택 소유자가 직접 수도 있다. 가볍고 뉴트럴 색상은 대부분 사람들이 선호하는 경향이 있어 주택 판매 유리하게 작용된다. 그리고 집에 벽지가 있다면 제거하는 것이 좋다. 벽지는 집을 오래되게 보이게 한다

▲조명: 조명을 사용하면 작은 집도 개방적이고 매력적인 것처럼 보일 있다. 조명은 공간 인식을 극대화 있다. 집의 공간을 분석하고 조명을 개선할 있는 방법을 찾을 있는지 확인하라. 자연채광도 잊지마라. 태양 빛이 들어오는 밝은 커튼으로 바꾸는 것도 좋다.

▲주방과 화장실: 화장실과 주방은 집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다. 그러나 가정에서 업그레이드 하기 가장 비싼 분야이며 리모델링은 재정적으로 이익이 되지 않을 있다. 미국 리모델링 사이트 연구에 따르면 샌디에고에서는 주방과 화장실 리모델링에 투자하는 돈의 60~65% 회수할 있다.

▲바닥: 카펫을 청소하고 나무 바닥을 재손질하면 집안 분위기를 바꿀 있다. 카펫 스팀과 마루바닥 재손질은 주택 판매가격 인상에 비해 아주 저렴하다.

▲홈 인스펙션: 파는 집이라고 수리를 피하면 시간만 낭비되고 시장이 오래 머물러 있을 수록 가격은 떨어진다. 인스펙션은 주택을 판매하기 전에 문제를 확인하고 해결하는 도움이 된다.

모든 주택이 다르므로 투자 수익을 극대화하기 위해서는 항상 전문가와 상의할 것을 권한다.

문의 (858)354-9215(이지혁 부동산)

6945dbcbd7a5f20aeecb5ce9800b1f71_1564785451_68.jpg
 

글쓴이에게 쪽지보내기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