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운게시판

신뢰할 만한 중고차 매매업체 두 군데를 추천합니다.

golfking 5 1634

저는 얼마 전 샌디에고를 떠난 사람입니다.

 

막판에 한인 리얼터와 집주인에게 호되게 미국맛을 보고 갑니다만, 반면 참 좋은 한인분들도 많으신 것 같아서 정보공유차원에서 글 올립니다. 한국인 리얼터와 집주인에게 입은 상처가 그 분들 덕분에 다소 아물었습니다.

 

저는 아래의 두 회사와는 전혀! 전혀! 상관없는 사람임을 확실하게 밝힙니다. 이런 글을 올려달라고 요청받은 적도 없고 제가 자발적으로 올립니다.

단지 저 같은 처지의 분들이 참조만 하시기 바랍니다. 아울러 위에 말한 리얼터나 집주인에 대한 정보를 알고 싶으시면 메일주십시오. omdmd0723@gmail.com

 

먼저 소개드릴 분은 "카인카의 데이비드 심 사장"입니다.

제 차를 아주 좋은 가격에 매입하지는 않은 것 같습니다.카맥스 견적에서 몇 백 불 더 주었습니다만 제가 떠나는 날까지 차를 탈 수 있도록 해준 것이 우선 가장 고맙습니다. 원래는 하루 전에 매도하고 렌트카를 빌리려고 했는데 주말이라 정말 구하기가 어려웠습니다. 사정을 말하니 흔쾌히 양수시기를 늦춰 주셨습니다.

더욱 감사한 것은  현장에서 가격을 더 깎으려 하지 않았다는 겁니다.

보통은 저 같이 마지막까지 차를 타면 실제 양수하는 때에 이것저것 트집을 잡아서 가격을 후려치고  또 떠나는 사람은 촉박하여 어쩔 수 없이 받아들이는 경우도 많다고 하여 걱정을 했습니다. 하지만 심사장님은 원래 약속 했던대로  1달러도 깎지 않았고 저를 믿고 아무런 클레임 없이 거래가 10분도 안걸려 끝났습니다. 현금으로 약속한 금액을 지불하였구요.

 참 고마웠습니다.

 

둘째분은 혼다의 고영곤씨입니다. 그 분을 통해 몇 년 전 개인거래로 차를 샀었습니다. 이번에 지인에게 다시 개인거래로 그 세컨카를 넘겼는데 고영곤씨는 아무 이득도 되지 않는 중개와 서류문제를 본인 사무실로 오라고 해서 자세하게 일러주었습니다. 사실 귀찮은 일이죠. 자신에게 1불짜리 하나 떨어지지 않는데 1시간여 설명해주고 질문에 다 대답해주시고.

 

 너무 고마웠습니다.

 

 미국에서는 늘 한국사람을 조심해야 한다고 들었습니다.

 하지만  이렇게 신뢰를 지켜주시고 또 도와주시는 분들도 계시니 다행입니다.

 

 저의 의견과 다른 의견을 가진 분들도 계시리라 믿습니다. 그저 한 개인의 경험과 느낌일 뿐이니 감안하시어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글쓴이에게 쪽지보내기
5 Comments
-hung Michin 2018.07.18  
개인적으로 부업으로 자동차 거래를 하는 사람입니다.  본문에 나오시는 두분은 저도 경험이 있어서 말씀드립니다.  거래시의 두분이 특히 가격이 싸지는 않습니다.  그저 적당하다고 보시면 됩니다.  싼 것만 찾다가 다른 이변이 생기느니 적절한 가격으로 충분한 서비스를 받고 믿을수 있다는 것에 좋으신 분들입니다.  혼다에선 한국분 혼자 이시니 그분을 상대하실 것이고, 중고차 거래 하시는 Mr. 심 씨에게만 하세요.  나머지 같이 일하시는 분들은 신뢰 못합니다.
나도 2018.07.18  
심사장님은 다른데보다 엄청 싸진 않아도 속았다는 느낌은 안받습니다.
여러번 거래했지만 앞으로도 계속 거래 할 생각이구요
이번 한번 거래 한다는 생각보단 앞으로 장기적인 고객이다라는 생각으로 일하시는게 느껴졌습니다.
인간적으로 좋으신 분같아요.
ssoon00 2018.07.19  
심사장님을 만나뵈려면 어디로 가야 하나요?
나도 2018.07.24  
오른쪽에 베너광고에 뜨는데.. 카인카닷컴이요~
전화번호는 213-804-4533
사무실은 가든그로브에 있어요
-ev 2018.11.27  
누가 손해보려고 차 팔겠나요..
제목